PrimoCache로 HDD의 성능을 높여보자

PrimoCache 페이지: https://www.romexsoftware.com/en-us/primo-cache/

BS가 최근에 PC를 하나 장만하면서 AMD StoreMI를 믿고 SSD를 120GB 용량으로 구매를 했습니다.
그런데…
구매 후 며칠 지나지 않아서 AMD에서 StoreMI를 포기 선언했습니다.
현재는 다운로드 뿐 아니라 사용 설명서까지 모든 것이 내려갔습니다.

Windows 10 2004 업데이트도 점차 다가오는데 스토리지 디바이스의 지원이 끝나버려서 불안한 마음에 제거를 시도하였으나 부팅용으로 만든 StoreMI tier는 제거가 불가능하고 무조건 초기화를 해야만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대안을 찾아보던 중 PrimoCache를 알게 되었습니다.

Intel의 RST나 옵테인, FuzeDrive(구 AMD StoreMI)와 비교를 한다면…

Intel의 솔루션은 캐시 용량에 제한이 있고, 옵테인은 전용 H/W와 메인보드가 필요하며, RAID로 구성을 하게 되는 점이 특징입니다.

FuzeDrive는 캐싱이 아니라서 용량을 크게 손해보지 않는 장점이 있으나, 가상의 디스크로 묶어서 사용하기 때문에 되돌리는 것이 힘들고 문제가 발생하면 모든 데이터가 손실되는 단점이 있습니다.

그럼 PrimoCache는???

  • 커널 수준이 아닌 소프트웨어
  • 언제든지 캐싱 환경을 변경 가능
  • 32비트에서 4G 넘어서 사용 못하는 메모리를 활용할 수 있음
    하지만 HDD를 사용하는 PC 들은 대부분 64비트로 넘어왔기 때문에 의미 없음
  • 커널 수준이 아니기 때문에 부팅해서 소프트웨어가 실행되기 전까지의 과정은 속도 증가가 없음
    이 부분이 매우 안타까운 점

결론…

  • PC를 구매할 때 적당한 용량의 SSD를 구매해야 한다.
  • OS는 SSD에 곱게 설치한다.
  • SSD에 OS 설치 후 용량이 애매하게 남는 경우나, 사용하지 않는 서브 SSD가 있다면 HDD + PrimoCache로 조금 나은 환경을 만들 수 있다.

BS는… 이미 120GB라는 저용량 SSD를 구매한 상태기 때문에 그냥 살아보기로 했습니다. ㅠㅠ

JRE(Java Runtime Environment)가 필요할 때

자바로 만든 프로그램을 실행하는데 필요한 것!

그럼 JRE를 어떻게 설치할까…

방법1

https://www.java.com/ 을 방문해서 설치 파일을 받아 설치한다
간단한 방법이지만 자바 업데이트가 자동 실행으로 등록되는 등…
이런 것을 원하지 않는 유저… 바로 BS가 있다.

방법2

OpenJDK에 포함된 JRE를 사용한다.
OpenJDK는 https://openjdk.java.net/ 에서 압축 파일 형태로 제공된다.
이를 적당한 경로에 풀고 PATH, JAVA_HOME을 설정한다.
예를 들어 압축 파일을 C:\OpenJDK 라는 폴더에 풀었다면
JAVA_HOME은 C:\OpenJDK
PATH에는 %JAVA_HOME%\bin 을 추가한다.
참고로 bin 폴더에 java.exe 실행 파일이 있다.

끝.

Ubuntu에서 패키지 관리 간단 정리

너무 오래동안 리눅스 세계와 이별한 나머지 이런 것도 하나 기억이 안납니다.

  • 설치
    apt-get install <패키지>
  • 재설치
    apt-get –reinstall install <패키지>
  • 제거
    apt-get remove <패키지>
  • 설정 파일까지 모두 제거
    apt-get –purge remove <패키지>
  • 패키지 DB 업데이트
    apt-get update
  • 패키지 업데이트 (Windows Update 같은 거)
    apt-get upgrade
  • 의존성 고려 업데이트
    apt-get dist-upgrade
  • 패키지 검색
    apt-cache search <패키지 검색 정규식>
  • 패키지 정보
    apt-cache show <패키지>
  • 모든 패키지 리스트
    apt-cache pkgnames
  • 설치된 패키지 리스트
    apt-mark showmanual (설치를 지시한 것)
    또는
    apt-mark showauto (자동으로 설치된 것)
    또는
    dpkg -l
    또는
    dpkg –get-selections | grep install | grep -v deinstall
  • 패키지 버전 홀드 (업데이트에서 제외시키기)
    apt-mark hold <패키지> …
  • 패키지 버전 홀드 풀기 (업데이트에 다시 포함시키기)
    apt-mark unhole <패키지> …
  • 홀드된 패키지 보기
    apt-mark showhold

적어 놓고 보니… 조금 기억이 나는군요.

초중고 학생용 Office 365

대부분의 지방 교육청에서 Office 365를 계약해서 학생들과 교직원에게 제공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사실을 모르는 학부모가 꽤 있습니다.
왜냐면… 학교에서 적극적으로 안 알려주니까!

Google이나 Naver에
경기도 교육청 Office 365
와 같이 검색하면 해당 지자체의 교육청 사이트가 검색됩니다.

학생용 계정을 부모님이 가입하면되고 인증코드는 학교에 요청해서 받으면 됩니다.

그리고 Office 365에 로그인해서 PC 버전을 다운로드해서 설치하면 정품 Office 제품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모두 지자체에 낸 세금으로 하는 것이니 놓치지 말고 챙겨 먹읍시다.

참고로 경기 교육청은 한컴도 사용할 수 있나봅니다.

중요!!! 최신 웹브라우저를 사용하면 국내 공공기관용 인증서가 오류로 인식될 수 있습니다. IE에서는 왠만하면 잘 됩니다.

https://cloud.goe.go.kr/

IncrediBuild Visual Studio 확장만 추출하기

BS가 다니는 회사는 개발용 네트워크가 외부와 분리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IncrediBuild 를 사용합니다.
그리고 IncrediBuild는 BS 임의로 버전업데이트를 못합니다.
그리고 오늘 Visual Studio 2019 업데이트를 했습니다.

두둥…
IncrediBuild(이하 IB)의 Visual Studio(이하 VS) 확장이 날아가 버렸습니다.
기존 버전 9.4.1의 VSIX를 수동 설치했지만 실패합니다.

IncrediBuild 사이트에서는 VSIX만 따로 받을 방법이 없습니다.

그래서…
일단 개발용 네트워크에서 VS 설치 관리자를 통해 IncrediBuild를 설치 시도합니다.
최신 파일 다운로드 경로를 확인합니다.
9.4.4의 경우

https://www.incredibuild.com/downloads/vs/incredibuild_vs_944_3042.exe

그리고 설치합니다.
그냥 실행하면 실패합니다.
다운로드 경로에서 명령 프롬프트를 엽니다.

Incredibuild\incredibuild_vs_944_3042.exe /install /vs_integrated /INSTALLDIR=“C:\Program Files (x86)\IncrediBuild”

위에 지정한 IB 설치 경로에 가면 IncrediBuildMenu.vsix가 있습니다.
이것만 복사해두고 다시 삭제합니다.
삭제는 위 명령에서 /install 대신 /uninstall을 하면 됩니다.

이제 추출된 VSIX를 따로 설치합니다.

Good…

IncrediBuild는 VSIX만 왜 배포를 안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참으로 불편하기 그지 없는 제품입니다.

Realtek RTL8821CU Windows Driver

https://www.realtek.com/en/

여기에 들어가서 Downloads > Communications Network ICs > RTL8811CU Software 를 받아서 설치하면 사용 가능합니다.

해당 드라이버 파일을 압축 풀어서 보면 INF 파일에 8821CU가 포함되어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응용! 리눅스 드라이버가 필요하다면 8811CU 리눅스 드라이버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BS가 알리에서 USB로 된 WIFI + BT 동글을 구매했는데
중국 듣보잡 업체가 주는 드라이버를 설치하기 꺼름직해서
(왜냐면.. 제공되는 파일이 실행 가능한 압축 파일인데 비번으로 막아두는 등 좀 그러네요)
Realtek 사이트에서 8821CU를 검색했지만 제품은 검색되는데 다운로드가 없었습니다.

Google 검색을 통해 리눅스 드라이버는 8811CU와 호환이 되는 것을 확인하고 Realtek 사이트에서 8811CU 드라이버를 받아 내용 확인 후 설치…

잘 되네요…

MAC 드라이버는 어떻게 할지 모르겠네요.

원격 데스크톱 RDP 파일 설정

https://docs.microsoft.com/ko-kr/windows-server/remote/remote-desktop-services/clients/rdp-files

아무 내용 없이 링크만 하려니 좀 죄송한 감이 있어서

4K에서 원격 컴퓨터 접속 시 로컬 PC의 해상도에 맞춰서 원격 PC의 해상도를 결정하기 때문에 네트워크 사용량이 꽤 높아지는데
네트워크 대역폭 때문에 제대로 사용이 안된다면

  1. 그냥 느리게 참고 쓴다
  2. 로컬 PC의 해상도를 FHD로 낮추어 쓴다
  3. 원격 PC의 해상도를 FHD로 고정하여 쓴다

이런 방법들이 있을텐데요. 1번은 뭐… 느리게 참으려면 그냥 쓰면 될 거고
2번은 로컬 PC의 다른 것들이 뭉게져서 패스
3번을 알아보겠습니다.

  1. screen mode id:i:1
    창모드로 시작(추후에 전체화면 하면 되니까…)
  2. smart sizing:i:1
    창 크기에 맞게 줌인 줌아웃 한다
  3. desktopheight:i:1080
  4. desktopwidth:i:1920

이렇게 한 뒤 접속해서 창모드로 뜬 클라이언트를 전체 화면으로 바꾸면
원격 해상도를 FHD로 하여 로컬 해상도 4K에 맞게 확대해서 보여줍니다.
응용하면 줌아웃도 가능함

단, 가독성을 최대한 살릴려면 3, 4번에서 지정하는 해상도의 비율과 로컬 PC 해상도의 비율은 맞춰야 합니다.

SK 브로드밴드는 정말 아닌 것 같다

이 포스트의 마지막 업데이트…
BS 그냥 포기하고 약정까지 쓰기로 했습니다.
장애 대응으로 오신 A/S 기사님께서 너무 너무 너무 친절하셔서 그 분 때문에 그냥 좀 참아보려고 합니다.

BS가 집에서 사용하는 인터넷은 SK 광랜을 사용 중입니다.
100 Mbps 상품이죠.

그런데 말입니다.

이게 심심하면 10 Mbps가 안되는 속도로 떨어집니다.
처음에는 무선 공유기가 고장인가?
PC의 무선랜 고장인가?
이런 생각도 했습니다만

M/B의 유선 랜으로 연결해서 테스트를 했는데도 10Mbps도 안나옵니다.
허허…
신기한 것은 다운로드는 10Mbps도 안나오는 유선랜이 업로드는 90Mbps가 나옵니다…
이거 뭐지? 나보고 불법 자료라도 업로드 하라는 건가?
허허…

첨부한 이미지는 기사가 오면 보여주려고 잠깐 찍어둔 것입니다. 대박?
속도 테스트는 powered by NETFLIX 속도 테스트 사이트 입니다.
https://fast.com

노트북 + 유선랜 + 한밤중 + 갤럭시S7 후면 카메라
오늘의 상황 하하하하하 쓰레기라서 SK인가?
2020년 3월 14일 01:33 상황… 이건 쓰레기라고밖에 할 수 없다
주말 늦잠 자고 일어났으나 상황은 동일

Ryzen + B450 + SSD + HDD + StoreMI

StoreMI는 끝났습니다.

​AMD has decided to end-of-life the current version of the StoreMI technology, and effective March 31, 2020, AMD will no longer make this technology available for download on AMD.com. End users who download the current version of the StoreMI technology prior to March 31, 2020 may continue to use it thereafter (i.e. it will not be deactivated) but AMD will no longer provide any technical or end user support. Instead, AMD will focus its internal development resources on a replacement solution with a rearchitected feature set and a planned release window of 2Q20.

AMD에서 포기했습니다. 2020년 2분기에 새로운 솔루션을 발표한다고 했으나…
5월이 다 지나가는 시점에도 “계획 중” 상태입니다.
AMD를 믿은 BS가 바보인가요?


BS가 PC를 구매하면서 제목과 같은 AMD Ryzen 기반으로 구매를 했습니다.
집에서 휴식중인 1TB의 HDD를 재활용할 수 있는 StoreMI를 제공하는 것 때문에 SSD는 달랑 120GB만 마련했지요.

인텔에서 옵테인을 내 놨는데 이건 옵테인 전용 SSD가 너무 비싸고 시스템 구축에도 제약이 많아서 패스…
가성비 좋은 Ryzen을 구매하면서 가성비 좋은 StoreMI를 사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AMD StoreMI 홈페이지 https://www.amd.com/ko/technologies/store-mi

사실 StoreMI는 AMD만의 고유한 솔루션은 아닙니다.
6세대 이후의 인텔 코어 CPU를 사용한다면 20 달러 정도에 솔루션을 구매해서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물론 AMD도 A320 같은 StoreMI 미지원 칩셋이라도 Ryzen CPU를 사용 중이라면 20달러로 구매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그 솔루션은 FuzeDrive라는 것으로 AMD의 번들로 들어가면서 StoreMI라고 이름을 바꾼 정도 입니다.

FuzeDrive 홈페이지 https://www.enmotus.com/fuzedrive

인텔의 옵테인과 AMD의 StoreMI 모두 SSD를 사용해서 HDD의 속도를 보완하는 기술인데 차이점이 꽤 큽니다.

옵테인은
전용 SSD와 보드를 필요로 하고
원본을 HDD에 두고 SSD는 캐시로만 사용하기 때문에 가용 용량에서 손해를 보고
대신 SSD에 이상이 발생해도 원본이 그대로 살아있지만
가성비가 꽝이라서 그냥 용량 큰 SSD를 구매하고 백업을 잘 하는 것이 좋을 수도 있습니다.

StoreMI는
256GB(FuzeDrive 기본을 구매한다면 128GB)의 아무 SSD나 사용할 수 있고
SSD를 캐시로 사용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SSD의 용량도 가용 용량에 포함되지만
원본 디스크라는 개념이 없어서 SSD 고장나면 모든 데이터가 스스륵 사라지는 위험 부담이 있습니다.

근데 이 위험 부담이라는 것을 잘 생각해보면
SSD가 믿고 사용할만한 퀄리티의 제품을 선택하면 거의 무시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닐까 생각되고,
둘 다 HDD에 문제가 발생하면 데이터 손실이 있는 것은 동일하기 때문에
검증된 SSD + HDD + StoreMI는 쓸만한 구성이 되지만,
비싼 전용 SSD + HDD + 옵테인은 일반 PC 시장에서는 전혀 사용할 이유가 없어 보입니다.

StoreMI의 성능…
StoreMI로 구글에서 검색하면 성능 벤치마크가 엄청 많이 나오는데 BS는 소중한 SSD와 HDD의 수명을 벤치마크로 줄일 생각이 없기 때문에 지금 사용하면서 체감되는 것으로 대신합니다.
만 8세가 된 노트북 + 국내 중소기업 SSD 조합보다 Ryzen 5 3600 + 샌디스크 SSD + StoreMI가 부팅은 2 ~ 3초 더 걸립니다.
하지만 눈 두 번 깜박할 새이고 일반 사용 중에는 이게 HDD인가 싶은 속도를 내기 때문에 좀 후진 SSD를 사용한다는 느낌 정도입니다.

열심히 백업하는 습관이 있는 사람이라면 저렴한 가격에 괜찮은 성능을 내는 SSD + HDD + StoreMI 나쁘지 않은 선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