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S가 컴퓨터를 새로 구매했습니다.

BS의 노트북이 만8세가 지나면서 시대에 조금씩 버거워지기 시작했습니다.
BS가 처음 한성 노트북 G45를 구매할 때에만 해도 최신 게임도 거뜬한 노트북이라고 광고하던 PC였지만
시간이 지나다보니 이제는 최신 게임은 커녕 안드로이드 스튜디오를 사용하는데 타이핑에 렉이 걸릴 정도로 느려졌습니다.
한글자 누르고 입력되면 다음 글자를 눌려야 하는 정도로…
이제 바꿀 때가 되었다고 생각하여 노트북을 열심히 서치했지만 결론은 너무 비싸다…
이게 사람 욕심이라는 게 있어서 지금 사는데 되도록 최신 사양을 사고 싶은데 중고는 사기꾼만 넘치고 새 거를 사자니 가격이 140만원 정도는 필요했습니다.

그러던 중 지인으로부터 나름 괜찮은 상태의 모니터를 얻게 되었고
그래서 데스크탑 PC로 방향을 전환하였습니다.

Ryzen 5 3600 6 cores 12 threads
RAM 16G x 2 = 32G
SSD 120G
Radeon RX 570
PSU 600W

간만에 데탑을 사용하는데 은근한 소음이 상당히 거슬리네요.
케이스를 저렴하고 LED 많이 없는 걸로 골라달라고 해서 업체가 추천한 케이스를 썼는데 이게 내부에서 발생한 소음을 케이스가 울림통 역할을 하면서 오히려 크게 만들고 있습니다.
PC 케이스는 구멍 숭숭 뚫리고 펜 겁나 많은 걸로 해야 된다는 것을 이제야 깨달았네요…
그래도 노트북에 비해 굉장히 쾌적해진 컴퓨팅 환경에는 만족하고 있습니다.

정말 짜증나네요

중고나라 앱을 통해서 노트북 중고를 사려고 했는데…
저렴하다 싶으면 다 사기네요…
이거 사기가 많아도 너무 많네요…

1주일동안 시도한 거래 7건 모두가 사기였습니다.
카톡 친구를 요청하고 가짜 안전거래 사이트나 가짜 네이버를 알려주는 판매자만 계속 만나고 있습니다.
물론 BS가 굉장히 저렴한 매물만 시도하고 있는 것도 원인이겠지만요…

거래를 할 때에는 반드시 웹브라우저 주소 앞에 나오는 안전한 사이트 여부를 확인하시고
도메인 주소와 인증서가 동일한지 확인하고 거래하세요.

안전한 사이트를 구분하지 못하시는 분은 그냥 웹을 통한 중고거래를 하지 마세요.

웹페이지에 포함되어 있는 동영상 받기

이런 방법도 있구나 싶어서 적어봅니다.

ActiveX나 Flash가 아닌 HTML5 만으로 구성된 웹페이지에 동영상이 재생되는데

이걸 다운로드 받고 싶으나 다운로드 버튼이 안 보일 때

웹 브라우저의 개발자도구를 열어서

어떤 것이 네트워크 트래픽을 발생시키는지 확인하면

역시 동영상 다운로드가 1등일텐데

그 녀석을 우클릭해서 새로운 탭에 열면

기본 플레이어가 해당 동영상을 재생하게 됩니다.

이때부터는 그냥 기본 플레이어를 우클릭해서 저장하기를 누르면 끝!

단, 다운로드 속도가 동영상 런타임만큼 소요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오래 걸린다는 단점이…

글로만 이해가 안된다면 아래 블로그 참고

https://m-nes.tistory.com/186

요새 왜이리 노트북이 사고 싶은지

BS가 아내의 컴퓨터에 기생(?)한지 1년이 좀 안된 거 같은데요…
슬슬 BS만의 PC가 다시 갖고 싶어지나 봅니다.
아… 요새 왜 이리 새 PC가 갖고 싶은지…

그런데…
그냥 BS의 생각에는 생산하기 쉬운 것으로 본다면
데스크탑 PC > 미니 PC > 노트북
이렇게 될 거 같은데요… 작게 만들수록 난이도가 높아질 거 같아서…
막상 가격비교 사이트나 쇼핑몰을 찾다보면
미니 PC > 노트북 >= 데스크탑 PC
이런 가격으로 나옵니다…
왜 디스플레이도 없고 키보드도 없고 마우스를 대체하는 포인팅 장치도 없는 미니 PC가 가장 비싼건지 모르겠네요.

2012년에 구매한 노트북을 아직 사용하는데(아가들 마크/로블록스 게임용으로…)
노트북이 고장 없이 정말 오래오래 사용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데스크탑은 모두 고장나서 교체를 했지만 노트북은 지금 3개째인데 고장나서 바꾼 적은 한번도 없거든요…

아… 노트북 사고 싶다…

Visual Studio 2017 이후에서 C++ 빌드 빠르게 하기

코드 유지 보수의 목적으로 소스 파일이 나뉘게 되는데
빌드할 때 C++ 소스가 OBJ 파일로 변경되어 링크되는데
수가 많다보니 엄청 느립니다.
이를 개선하는 방법 중 하나로 여러 개의 소스 파일을 하나의 소스 파일에 include 해서
OBJ 파일 생성 수량을 조절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언리얼 엔진 3에서 사용하던 그 방법… 언4는 BS가 사용을 안해봐서 모르겠네요)

https://devblogs.microsoft.com/cppblog/support-for-unity-jumbo-files-in-visual-studio-2017-15-8-experimental/

간단히 내용을 요약하면
최상위 폴더에 Directory.Build.props 파일을 만들어 아래 내용 입력

<Project xmlns="http://schemas.microsoft.com/developer/msbuild/2003">
  <PropertyGroup>
    <EnableUnitySupport>true</EnableUnitySupport>
  </PropertyGroup>
</Project>

VS IDE에서 C++ 빌드 옵션에 Unity Build 항목이 나타남
설정을 잘하고 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