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게소] 괴산 휴게소

괴산 휴게소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아내와 함께 휴게소에 내려서 라면을 먹으러 갔습니다.
라면, 라면 정식, 떡라면 등이 있었습니다.
그냥 라면은 2,500원이었고 라면 메뉴중 가장 저렴했지요.
그냥 간식 겸 출출해서 먹는 거라 그냥 라면을 주문하였습니다.
안된다고 합니다.
라면 정식과 떡라면만 된다고 합니다.
그래서 왜 그냥 라면은 안됩니까? 물었습니다.

헉! 재료가 없어서 안된다고 합니다.

재료가 없어서…. 재료가 없어서…!!!?!?!?!?!!!

재료가 없어서 떡라면하고 라면 정식은 되지만 그냥 라면은 안된다고!!!

어이가 없어서 더 긴말 안하고 충주 휴게소가서 라면 먹었습니다.

돈 조금 더 벌어보려고 그냥 라면 안 파는 거면서 재료가 없다는 핑계를 대다니…
참으로 뻔뻔스럽습니다.